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찾기쉬운 생활법령 정보

통합검색박스
  • 크기

주메뉴

교통·운전

목차

하위 메뉴

교통·운전

현재위치 및 공유하기

생활법령 내 검색

생활법령 내 검색

화면 내 검색 시 체크

본문 영역

  • 교통/운전 : 교통·운전: 자동차 관리 준수사항

    조회수: 7829건   추천수: 2426건

  • 교통안전을 위해 자동차에 부착이 금지되는 사항은 어떤 것들이 있나요?
    가시광선(可視光線) 투과율이 안전 기준보다 낮아서 교통안전 등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자동차의 창유리는 안 되고, 통단속용 장비의 기능을 방해하는 장치, 찰관서에서 사용하는 무전기와 동일한 주파수의 무전기, 긴급자동차가 아닌 자동차에 부착된 경광등, 사이렌 또는 비상등과 같은 장치를 자동차에 부착하면 안 됩니다.
    ◇ 교통안전에 지장을 줄 썬팅 금지
    ☞ 자동차[요인(要人) 경호용, 구급용 및 장의용(葬儀用) 자동차는 제외]의 앞면 창유리 및 운전석 좌우 옆면 창유리의 가시광선(可視光線)의 투과율이 다음 기준보다 낮아서 교통안전 등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차를 운전하면 안 됩니다.
    - 앞면 창유리: 70% 미만
    - 운전석 좌우 옆면 창유리: 40% 미만
    ☞ 가시광선 투과율의 기준보다 낮아 교통안전 등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차를 운전한 사람은 2만원의 과태료를 부과받습니다.
    ◇ 속도측정기기 탐지장치 등의 부착 금지
    ☞ 운전자는 다음의 장치를 한 차를 운전해서는 안 됩니다. 다만, 「자동차관리법」 제2조제1호의3에 따른 자율주행자동차의 신기술 개발을 위한 장치를 장착하는 경우에는 운전할 수 있습니다.
    - 교통단속용 장비의 기능을 방해하는 장치
    - 경찰관서에서 사용하는 무전기와 동일한 주파수의 무전기
    - 긴급자동차가 아닌 자동차에 부착된 경광등, 사이렌 또는 비상등
    -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의 성능과 기준에 관한 규칙」에서 정하지 않은 것으로 안전운전에 현저한 장애가 될 정도의 장치
    ☞ 교통단속용장비의 기능을 방해하는 장치를 한 차를 운전한 사람은 6개월 이하의 징역이나 200만원 이하의 벌금 또는 구류에 처해집니다.
새소식 상세 내용
관련생활분야

교통·운전 > 자동차 운전 준비하기 > 자동차 관리 및 이용하기 > 자동차 관리 시 준수사항

관련법령

규제「도로교통법」 제49조제1항, 제153조, 제160조제2항

「도로교통법 시행령」 제28조, 별표 6

민원성 의견은 국민신문고 일반민원신청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기타 의견

  •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내용과 무관한글, 광고성 글, 상호 비방, 법적 책임을 동반할 수 있는 글은 참여자등의 보호를 위하여 임의 삭제됩니다.
  • 이 정보는 2018년 10월 15일 기준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생활법령정보는 국민이 실생활에 필요한 법령을 쉽게 찾아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습니다.
  • 따라서 생활법령정보는 법적 효력을 갖는 유권해석(결정, 판단)의 근거가 되지 않고, 각종 신고, 불복 청구 등의 증거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습니다.
  • 구체적인 법령에 대한 질의는 담당기관이나 국민 신문고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설문조사

  1. 자동차 관리 및 이용하기 법령정보 서비스에 만족하십니까?
  2. 자동차 관리 및 이용하기 법령정보 서비스를 신뢰하십니까?
  3. 서비스 이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4. 자동차 관리 및 이용하기 법령정보 서비스가 도움이 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