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찾기쉬운 생활법령 정보

통합검색박스
  • 크기

주메뉴

의료분쟁

목차

하위 메뉴

의료분쟁

현재위치 및 공유하기

생활법령 내 검색

생활법령 내 검색

화면 내 검색 시 체크

본문 영역

  • 민형사/소송 : 의료분쟁: 의료인의 과실

    조회수: 8547건   추천수: 2564건

  • 부친이 수술을 받으셨는데 의료사고인 것 같아 고소를 하려고 합니다. 의료사고에서 의료인의 과실이 인정되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의료인의 과실은 의료인이 마땅히 지켰어야 할 주의의무를 위반한 경우 인정됩니다.
    ◇ 의료인의 과실
    ☞ 의료인의 과실은 의료인이 마땅히 지켰어야 할 주의의무를 위반한 것을 의미하고, 주의의무위반은 다음과 같은 경우에 인정됩니다(대법원 2006.10.26. 선고 2004도486 판결).
    ☞ 의료인이 진단·검사·치료방법의 선택·치료행위·수술 후 관리 및 지도 등 각각의 행위가 환자의 생명·신체에 위험 또는 나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는 것을 예견할 수 있었음에도 부주의해 그러지 못한 경우(결과예견의무)
    ☞ 여러 수단을 통한 의료행위 중 가장 적절한 방법을 택해 환자에게 나쁜 결과가 발생하는 것을 피해야 하는데 그러지 못한 경우(결과회피의무)
새소식 상세 내용
관련생활분야

의료분쟁 > 의료사고 여부 판단 > 의료사고 여부 판단 > 의료인의 과실이 있었나요?

관련정보

[대법원판례]대법원 2006.10.26. 선고 2004도486 판결

[링크]
민원성 의견은 국민신문고 일반민원신청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기타 의견

  • 각시탈
    2016.06.24
       댓글
    관리자에 의해 삭제 되었습니다.
  • Rae
    2016.05.31
       댓글
    사촌동생이 허리디스크 레이저 시술을 받았습니다.
    시술 후 MRI를 찍어본 결과 피가 고여서 지혈을 했지만 지혈이 되지 않아서 병원에서 다른 대형병원으로 엠뷸런스를 타고 중환자실에 입원을 한 상태고, 다행히 지혈을 잡힌 상태입니다.
    지혈을 하다가 되지 않자 주치의가 최선을 다했지만 안타깝다, 죄송하다는 말을 했다고 합니다.
    이런 경우 의료사고에 해당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그리고 병원비 청구에 대한 부분은 어떻게 처리해야 하는지도요.
    시술한 병원에서 차라리 출혈이 있었어도 잡혔으면 차라리 낫겠다 싶은데 그것마저도 되지 않아서 대형병원으로 트랜스퍼 한것도 꺼림직 하고 그렇습니다.
    현재 다른대형병원에서 배에 찬 피를 빼려고 호수를 꽂아놓은 상태이고, 처음 시술한 병원에서 시술이 잘되었다고 하였지만 사촌동생은 꼬리뼈와 다리저림이 계속되고 있다고 합니다.
    도움 부탁드립니다.
  • 김성희
    2015.12.04
       댓글
    친정엄마가 치매로 12년째 누워있는 환자인데 얼마전 ct를찍어보니 혈관이 막혀 약물치료하고 괜찮아져서 다시 확인한다며 ct를 찍었는데 혈관은 괜찮아서 퇴원도 가능하다고 했는데 팔에 혈관조영제투입한주사바늘 때문에 혈관이터져 팔에 피멍이들고 퉁퉁붓고물집이 여러개잡혀서 터트리고 소독을하고 있는데 잘났지않고 괴사 되고있습니다.병원에서는 계속 지켜보며 괴사가 심해지면 이식수술을 할수도있다고 합니다.의료사고일까요?간호사들도 자신들이 실수했다고 죄송하다고 얘기했ㅇ었는데 병원책임은 없다고 하네요~어떻게해야하는지 모르겠습니다~답변 부탁드려요~
  • 콩고
    2015.01.05
       댓글
    아들 녀석이 2014년11월20일
    주상골골절로 골절부위에 핀을 박는 수술을했습니다
    6주가 지난 현재도 통즘을 호소하고
    수술을 한 의사도 생각보다 뼈가 안붙는다며 재수술을 제시했습니다
    걱정스러운마음에
    한양대학교병원을 찾아가
    Ct촬영을했더니
    핀이 골절부위가 아닌 엉뚱한곳에 박혀있는것이었습니다
    운동선수라서
    서둘러 핀을 제거하고
    골절부위에 새 핀을 박는 수술을 결정했읍니다
    먼저 병원의 의료과실여부와
    어떤 조치를 취해야하는지 좀 알려주세요
    조치
    어떠ᆞ
  • 진통제
    2014.07.14
       댓글
    치질수술후 4일째 엉덩이 진통제맞은후 허리가 주저앉은듯 아프고 다리힘이 풀리고 움직일수가 없었지만 병원관계자들은 엉덩이신경을 건들지않았다고 해서 허리 MRI를 찍어보고 디스크라고 했지만 2주째 입원을 하고 있고 허리통증은 많이 없어지니까 엉덩이주사맞은 부분통증과 머리부터 발끝까지 엉덩이주사맞은 허벅지쪽 통증과 주사맞은부위가 붓고 딱딱하고 다리 힘이 현저히 떨어져서 엉덩이 진통제를 잘못놓은게 아닌가 싶은데 병원 간호사나 의사들은 말을 피하고 있는데 원인을 알수없으니 답답합니다.이럴땐 어찌해야 하는지 답좀 부탁드립니다.

본 부분은 페이지 네비게이션 부분입니다.

1
내용과 무관한글, 광고성 글, 상호 비방, 법적 책임을 동반할 수 있는 글은 참여자등의 보호를 위하여 임의 삭제됩니다.
  • 이 정보는 2018년 10월 15일 기준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생활법령정보는 국민이 실생활에 필요한 법령을 쉽게 찾아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습니다.
  • 따라서 생활법령정보는 법적 효력을 갖는 유권해석(결정, 판단)의 근거가 되지 않고, 각종 신고, 불복 청구 등의 증거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습니다.
  • 구체적인 법령에 대한 질의는 담당기관이나 국민 신문고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설문조사

  1. 의료사고 여부 판단 법령정보 서비스에 만족하십니까?
  2. 의료사고 여부 판단 법령정보 서비스를 신뢰하십니까?
  3. 서비스 이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4. 의료사고 여부 판단 법령정보 서비스가 도움이 되셨습니까?